본문 바로가기

서해안종주이야기

검암역~대명포구

마침은 끝이 아니고 새로운 시작

오늘은 서해안걷기를 마침하는 날이다

2011년 어린이날 목포항에서 시작해서 오늘 대명포구에서 마친다

대명항은 2010년에 걸었던 'DMZ걷기' 시점이였기에

여러 해 걸어온 서해안길을 DMZ길과 연결하는 셈이다

 

 

검암역

시점이다 

 

 

 

 

시천교

검암역에서 아라뱃길로 나오면 있다

 

 

 

 

벌노랑이

시천교 아라뱃길 둑에 무리져 있다

 

 

 

 

조뱅이

 

 

 

 

백석교

 

 

 

 

아라뱃길

백석교를 건너며 봤다

 

 

 

 

미나리밭

 

 

 

 

백석교에서 서해 방향으로 걷는다

 

 

 

 

쉼터

더운 날씨 때문인지 사람들이 없다

 

 

 

 

아라뱃길

배는 다니지 않고 물새들만 한가로이 날고있다

 

 

 

 

서해기점 2km 안내판

 

 

 

 

인동초

 

 

 

청운교

 

 

 

 

경인아라뱃길 여객터미널 · 아라타워

여기까지 걷는 동안 한 척의 배도 지나질 않았다

 

 

 

 

서해아라뱃길 갑문타워

배가 다니질 않으니 모든 시설의 유지관리비도 걱정된다

 

 

 

 

경인항(인천) 콘테이너부두

역시 이곳도 출구를 다 막아 놓았다

 

 

 

 

배수 갑문

인천물류터미널에서 서해로 나오니 있다

 

 

 

 

안암도유수지 배수펌프장

 

 

 

 

세어도 선착장

길게 보이는 섬이 세어도다

 

 

 

 

인천 · 경기도 경계

세어도 선착장 옆이다

 

 

 

 

마침점인 대명항이 7.8km 남았다

 

 

 

 

세어도

안암도유수지 갑문을 통해 봤다

 

 

 

 

안암도유수지 방조제

 

 

 

 

작은소염도 · 강화 동검도

 

 

 

 

새우양식장 옆을 지난다

 

 

 

 

약암교차로

 

 

 

 

계속 철조망을 따라 걷는다

 

 

 

 

온천호텔

땅을 메우는 작업을 하고 있다

 

 

 

 

사초 숲

 

 

 

 

대명항교차로

 

 

 

 

대명포구 사초밭

 

 

 

 

초지대교

작은 다리 너머로 보인다

 

 

 

 

김포함상공원

 

 

 

 

평화누리길 김포1구간 들머리

예전 DMZ걷기를 시작한 곳이다

이제 목포에서 걸어온 길을 이곳에서 연결하고 서해안걷기는 마감한다

 

 

 

 

철조망 너머 바다를 응시하고 있는 빅터님

하나의 길을 마감해선지 아님 여러 해 전에 걸었던 DMZ길이 생각을 하는지...

*

해안을 따라 걸으며 생명의 갯벌과 넓은 모래벌판의 바닷가를 그렸지만

철조망으로 막힌 시멘트 방조제를 걸었던 느낌이다

하지만 그것도 이 시대의 해안이 아닐까?

 

 

 

 

버스 종점

 

 

 

 

서해안걷기를 마감하는 날

서해의 명물 홍어찜이 안주다

 

 

 

 

밥풀을 건져낸 동동주

인천에서 전통주를 만들어 파는 술집으로

솔향이 은은히 나 목넘김이 좋고 뒤끝 없는 술이다

 

 

 

 

GPS로 확인하니

걸은 거리 19.8km, 소요시간 5시간

총 걸은 거리 669.5km, 총 소요시간 201시간

'서해안종주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소래포구역~검암역  (0) 2014.07.12
조력문화관과 달전망대  (0) 2014.06.28
시화조력발전소~소래포구역  (0) 2014.06.28
T-LIGHT공원(시화조력발전소)  (0) 2014.06.14
탄도항~시화조력발전소  (0) 2014.06.14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