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길이야기

인천교구 제물진두 순교기념경당

제물진두는 열 명의 천주교인이 처형된 곳이다

1868(무진)년에 「순교자들의 행적 증거자」 박순집(베드로)의 집안인

이모 김씨 · 남편 손 넙적이(베드로) · 사위 백치문(사도 요한) · 이 마리아의 손자 등 4명이 처형되었고

1871(신미)년에는 한국인 최초의 세례자 이승훈(베드로) 성현의 후손인

손자 이재겸의 부인 정씨 · 증손자 이연구 · 균구 형제 그리고 이(손)명현 · 박용석 · 김아지 등 6명이 이곳에서 처형되었다

그리고 한국인 첫 성직자인 김대건(안드레아) 부제가 입국하여 1년여간 조선교회의 사정을 둘러보고

1845년 4월 사제 서품을 받기위해 이곳 가까운 포구에서 작은 목선을 타고 중국 상해로 떠났던 역사적인 곳이다

아울러 1888년 샬트르 성 바오로 수녀회 소속 수녀 4명(프랑스국적 2명 · 중국 국적 2명)이 조선 선교를 위해 입국한 곳으로

한국 천주교회사뿐 아니라 역사적으로도 중요한 의미를 지니는 장소이다

 

 

 

 

인천교구 제물진두 순교기념경당

1960년 당시 이곳 차이나타운에는 4천여 명의 중국 화교가 거주하고 있었고

소수의 화교 가톨릭신자들은 답동성당을 다니며 신앙생활을 하였다

그러나 중국 화교 신자들의 언어 소통과 민족 이질감으로 화교들을 위한 성당이 절실히 요구되었다

이에 미국 메리놀회에서 1960년 7월 17일 화교를 위한 선린성당을 설립하고

중국 만주에서 사목 경험이 있고, 중국어에 능통한 고요셉(맥코막) 신부를 초대 신부로 임명하게 된다

현재의 성당 건물은 초대 신부의 노력으로 1966년 6월 9일 완공되었다

 

 

 

 

제물진두 순교성지

이승훈 베드로의 외가집안이 치명한 순교터로서 신앙을 위해 목숨을 내놓은 10명의 순교자를 기리는 곳이다

 

 

 

 

성모마리아상

이분이 네 어머니시다

 

 

 

 

손 넙적이(베드로)

 

 

 

 

 

 

 

김씨

손 넙적이(베드로)의 처

박순집(베드로)의 이모

 

 

 

 

백치문(사도요한)

손 넙적이(베드로)의 사위

 

 

 

 

이 마리아의 손자

 

 

 

 

정씨

이승훈(베드로) 성현의 손자 이재겸의 부인

 

 

 

 

이연구

이승훈(베드로) 성현의 증손자

 

 

 

 

이균구

이승훈(베드로) 성현의 증손자

 

 

 

 

이(손)명현

 

 

 

 

백용석

 

 

 

 

손아지

 

 

 

 

인천교구 제물진두 순교기념경당 비

제물진두는 열 명의 천주교인이 처형된 곳이다

1868(무진)년에 「순교자들의 행적 증거자」 박순집(베드로)의 집안인

이모 김씨, 남편 손 넙적이(베드로), 사위 백치문(사도 요한), 이 마리아의 손자 등 4명이 처형되었고

1871(신미)년에는 한국인 최초의 세례자 이승훈(베드로) 성현의 후손인 손자 이재겸의 부인 정씨, 증손자 이연구, 균구 형제

그리고 이(손)명현, 박용석, 김아지 등 6명이 이곳에서 처형되었다

그리고 한국인 첫 성직자인 김대건(안드레아) 부제가 입국하여 1년여 간 조선교회의 사정을 둘러보고

1845년 4월 사제 서품을 받기위해 이곳 가까운 포구에서 작은 목선을 타고 중국 상해로 떠났던 역사적인 곳이다

아울러 1888년 샬트르 성 바오로 수녀회 소속 수녀 4명(프랑스국적 2명, 중국 국적 2명)이 조선 선교를 위해 입국한 곳으로

한국 천주교회사뿐 아니라 역사적으로도 중요한 의미를 지니는 장소이다

'길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인천 중구 생활사전시관  (0) 2022.08.15
대불호텔전시관  (0) 2022.08.15
한중문화관 · 인천화교역사관  (0) 2022.08.15
철원 한탄강 주상절리길 잔도  (3) 2022.08.05
철원 고석정  (0) 2022.08.05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