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길이야기

택승정

택승정(澤升亭 · 양평군 향토유적 제25호)은 

1830년(순조 30)에 광탄리의 남원 양씨들이 대대로 사용하던 활쏘기 연습 장소에 세운 정자이다

택승(澤升)이란 연못가에서 활을 익히는 것은 임금의 법도이며

예절을 지켜 정자를 오르고 내리는 것은 군자의 도리라는 뜻이다

남원양씨(南原梁氏) 후손들은 봉황정에서 글을 읽고 택승정에서 활쏘기를 익히며 인재를 양성하였다

고종 3년(1866) 병인양요 때 양헌수(梁憲洙)가 프랑스 군대를 물리칠 수 있었던 것은

이곳에서 무술을 익힌 것에 힘입은 것이라고 한다

지금의 정자는 한국전쟁 때 불에 타버린 정자의 옛 모습을 본떠 2007년 새롭게 세운 것이다

택승정에서 약 400m 떨어진 곳에 봉황정(鳳凰亭)이라는 정자가 있다

 

 

택승정 입구

포효하는 사자상이 양편에 있다

 

 

 

 

택승정(澤升亭)

택승정은 봉황정(鳳凰亭)의 서쪽 400m 지점에 있는 정자로 정면 3칸 · 측면 2칸의 팔작지붕 건물이다

광덕비각(廣德碑閣) · 양헌수신도비(梁憲洙神道)가 양쪽에 있다

 

 

 

 

택승정(澤升亭) 현판

 

 

 

 

택승정(澤升亭) 대들보

6 · 25전쟁으로 소실되어 재건립한 초라한 정자를 2007년 10월 문중의 뜻을 모아

애초에 창건한 건축양식을 고증하여 의(義)에 둔 습사정신(習射情神)을 바로 세우고자

초익공 팔작지붕과 누마루로 재건립하여 단아한 선비의 모습을 상징하는 택승정으로 거듭 세웠다

 

 

 

 

택승정기(澤升亭記)

 

 

 

 

택승정(澤升亭) / 명남 양재익(溟南 梁在翼)

 

 

 

 

택승정(澤升亭) / 우초 양재규(又樵 梁在圭)

 

 

 

 

근차판상운(謹次板上韻) / 겸재 양창석(謙齋 梁昌錫)

 

 

 

 

양헌수신도비(梁憲洙神道)

양헌수가 1866년(고종 3) 병인양요 때 강화도에서 적을 섬멸하는 큰 공을 세운 것도

이 곳에서 무술을 연마한 데서 힘입은 것이라고 한다

 

 

 

 

광덕비각(廣德碑閣)

양응함신도비각(梁應涵]神道碑閣)이다

 

 

 

 

광덕비각(廣德碑閣) 현판

 

 

 

 

양응함신도비(梁應涵]神道碑)

양응함(1587~1658)은 조선 중기의 관리로 본관은 남원이며 자는 언영이다

순성명량 좌리공신 · 이조판서 · 공조판서 · 대제학 · 대사헌인 문양공 눌재 양성지의 6대손이며

참판공 양은의 5째 아들로 1611년(광해 3) 식년전시에 25세로 급제하여 선전관 겸 비변랑을 시작으로

사헌부감찰, 기장, 안협, 장기현감, 인동 · 장흥 · 경원 · 회령 · 춘천부사, 경상우도 병마절도사, 전라우도 수군절도사

금군별장, 오위도총부 부총관 등을 목민관으로 청렴하게 봉직하였다

병자호란(1636)에는 남한산성에서 인조대왕을 호종하였고, 전 후 봉림대군(효종대왕)의 익위사이었다

 

 

 

 

 

세천지지(世阡之地) / 14대손 청송 희성(靑松 熙星)

 

 

 

 

절도사공 휘 응함 치제문(한글 번역)

 

 

 

 

광덕비각(廣德碑閣) · 택승정(澤升亭) · 양헌수신도비(梁憲洙神道)

 

 

 

 

소나무 전나무

나무 나이 340년(추정)

'길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지평면~용문면  (0) 2022.08.02
봉황정  (0) 2022.07.30
지평향교  (0) 2022.07.30
지평의병 지평리전투기념관 전시공간 2  (0) 2022.07.30
지평의병 지평리전투기념관 전시공간 1  (0) 2022.07.3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