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길이야기

김흥경 묘역 · 예산 용궁리 백송

김흥경(金卿)  묘역 · 예산 용궁리 백송(白松 · 천연기념물 제106호)은 중국 북부지방이 원산지로

천연기념물로 지정된 백송은 우리나라에 몇 그루 밖에 없는 희귀한 수종이다

이 백송은 추사 선생이 25세 때, 자제군관(子弟軍官) 자격으로 생부 김노경(金魯敬)을 따라

청나라 연경(지금의 북경)에 다녀오면서 가지고 온 씨를 고조부 김흥경(金興慶)의 묘소에 심은 것이다

 

 

김흥경(金卿)  묘역 · 예산 용궁리 백송(白松 · 천연기념물 제106호)

 

 

 

 

김흥경(金卿)  묘역

조선후기 이조판서 · 우의정 · 영의정 등을 역임한 문신으로 추사 김정희의 고조부이고

아들 김한신이 영조의 딸 화순옹주의 부마가 되어 영조와 사돈간이 된다

또 조선 영조의 계비 정순왕후의 친정아버지인 오흥부원군 김한구에게는 7촌 아저씨가 된다

 

 

 

 

김흥경(金卿)  묘역

 

 

 

 

김흥경(金卿)  묘역

 

 

 

 

김흥경(金卿)  묘

 

 

 

 

문인석(文人石)

 

 

 

 

망주석(望柱石)

 

 

 

 

예산 용궁리 백송(白松 · 천연기념물 제106호)

원래 밑에서부터 세 가지로 자란 아름다운 모양이었으나 두 가지는 말라 죽었고 현재는 한 가지만 남아 있다

백송은 어릴 때는 껍질이 담회색이었다가 40년이 지나야 큰 껍질 조각이 떨어지며 특유의 빛깔이 나타난다

흰색을 좋아하던 조선 사람들은 백송을 귀하게 여겼는데 우리나라에서는 번식이 어려워 몇 그루 없는 희귀한 나무이다

현재 남아 있는 백송은 대부분 조선시대 중국에 사신으로 다녀온 사람들이 가져온 것이다

*

나무 높이 14.5m · 가슴 높이 둘레 4.77m · 나무 나이 약 200년

 

 

 

 

소나무

 

 

 

 

김흥경신도비(金神道碑)

 

 

 

 

김흥경신도비(金神道碑)

 

 

 

 

소나무과 종류 안내판

'길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예당호 출렁다리  (0) 2022.06.06
추사 김정희 선생 고택과 기념관  (0) 2022.06.06
화순옹주 홍문  (0) 2022.06.05
추사고택  (0) 2022.06.05
예산 화암사  (0) 2022.06.05

Comments